창작게시판

[이벤트] 반려동물 소개하기 [1]

  • Ribi
  • 2022.07.30 12:12 (UTC+0)
  • 조회수 51



안녕? 난 나쵸~




나타났을 당시의 작고 꼬질꼬질했던 어린 나쵸



나쵸는 정말 추웠던 12월의 어느 날 저희 집에 갑자기 나타났어요

잠깐 있다 갈 줄 알았지만 다음날도, 그 다음날도 보였던 나쵸


이런 일은 처음이라 신기했지만 고양이 알레르기가 있어

집 안에서는 키울 수 없었기에 마냥 좋아 할 수 만도 없던 상황 ㅠㅠ




하지만


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 

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 ↑핑크젤리



기특하게도 나쵸는 쭉 마당을 떠나지 않았고


어느 새 저희 집 식구가 되고 최고의 개냥이 로 자라

사랑을 독차지하는 하루하루를 보내고 있답니다






눈만 마주치면 드러눕는 고양이x강아지o



할아버지 밭일 작업복을 안고 자는 나쵸



캣타워 대신 소나무를 오르는 나쵸









⠀⠀⠀⠀⠀⠀⠀⠀⠀⢠⣿⣶⣄⣀⡀⠀⠀⠀⠀⠀⠀⠀⠀⠀⠀⠀⠀⠀⠀⠀
⠀⠀⠀⠀⠀⠀⠀⢀⣴⣿⣿⣿⣿⣿⣿⣿⣿⣿⣶⣦⣄⣀⡀⣠⣾⡇⠀⠀⠀⠀
⠀⠀⠀⠀⠀⠀⣴⣿⣿⣿⣿⣿⣿⣿⣿⣿⣿⣿⣿⣿⣿⣿⣿⣿⣿⡇⠀⠀⠀⠀
⠀⠀⠀⠀⢀⣾⣿⣿⣿⣿⣿⣿⣿⣿⣿⣿⣿⣿⣿⣿⠿⠿⢿⣿⣿⡇⠀⠀⠀⠀
⠀⣶⣿⣦⣜⣿⣿⣿⡟⠻⣿⣿⣿⣿⣿⣿⣿⡿⢿⡏⣴⣺⣦⣙⣿⣷⣄⠀⠀⠀
⠀⣯⡇⣻⣿⣿⣿⣿⣷⣾⣿⣬⣥⣭⣽⣿⣿⣧⣼⡇⣯⣇⣹⣿⣿⣿⣿⣧⠀⠀
⠀⠹⣿⣿⣿⣿⣿⣿⣿⣿⣿⣿⣿⣿⣿⣿⣿⣿⣿⣿⠸⣿⣿⣿⣿⣿⣿⣿⣷⠀





⠀⠀⠀⠀⠀⠀⠀⠀⠀⣰⣷⣦⠀⠀⠀⠀⠀⠀⠀⠀⠀⠀⠀⠀⠀⠀⠀⠀⠀⠀
⠀⠀⠀⠀⠀⠀⠀⣀⣶⣿⣿⣿⣿⣿⣿⣷⣶⣶⣶⣦⣀⡀⠀⢀⣴⣇⠀⠀⠀⠀
⠀⠀⠀⠀⠀⢠⣾⣿⣿⣿⣿⣿⣿⣿⣿⣿⣿⣿⣿⣿⣿⣿⣿⣿⣿⣿⠀⠀⠀⠀
⠀⠀⠀⠀⣰⣿⣿⣿⣿⣿⣿⣿⣿⣿⣿⣿⣿⣿⣿⣿⣿⣿⣿⣿⣿⣿⠀⠀⠀⠀
⠀⠀⠀⣴⣿⣿⣿⣿⠛⣿⣿⣿⣿⣿⣿⣿⣿⡿⣿⣿⣿⣿⣿⣿⣿⣿⣄⠀⠀⠀
⠀⠀⣾⣿⣿⣿⣿⣿⣶⣿⣯⣭⣬⣉⣽⣿⣿⣄⣼⣿⣿⣿⣿⣿⣿⣿⣿⣷⡀⠀
⠀⣸⣿⣿⣿⣿⣿⣿⣿⣿⣿⣿⣿⣿⣿⣿⣿⣿⣿⢿⣿⣿⣿⣿⣿⣿⣿⣿⣿⡄
⢸⣿⣿⣿⣿⠟⠋⠉⠉⠉⠉⠉⠉⠉⠉⠉⠉⠉⠁⣿⣿⣿⣿⡿⠛⠉⠉⠉⠉⠁
⠘⠛⠛⠛⠀⠀⠀⠀⠀⠀⠀⠀⠀⠀⠀⠀⠀⠀⠀⠀⠀⠛⠛⠛⠃⠀⠀⠀⠀⠀⠀⠀










TO.  금덩이 나쵸



네가 길고양이들한테 지고 돌아오는 모습을 볼 때마다... 

역시 이름을 호랑이로 지어줬어야햇나...많이 후회가 된다.... 

하지만 괜찮음 걔네랑 내가 싸우면 내가 이김 임마 당당한 아기강아지로 살거라


 


댓글 1

  • images
    2022.07.30 22:40 (UTC+0)

    너무기엽닥!!!!!!!!!!

창작게시판의 글

STOVE 추천 컨텐츠