자유게시판

뉴비의 일기 [9]



지역챗으로 접속을 알리며 반갑게 인사를 하고

힘좀 달라던 모코코님 응원도 해주고

나도 열심히 열렙했는데 갑자기 파란퀘가 보이지 않아 당황하였고

(퀘 다 한줄 알고 얏호~!! 를 외치던 나.. 똥몽총이...ㅠㅠ)

배를 타고 대륙을 건너야 한다는 말에 패기있게 배타고 가다 

빨간 경고등이 들어오는걸 보고 '아.. 나 이제 가라앉아 죽겠구나' 벌벌 떨고 있었는데

검은 연기 뿜뿜하며 난파된 체로 달리던 나의 배... (내가 약해서 미아네... 꺼이꺼이...)

보라퀘를 쌩까고 왔눈데 해야한다던 고수님들.. 

몰아서 하려던 그때 스퀘어홀은 닫혀 있고.. 

나는 또 당황스럽고... 걸어가야 하나 걱정됐고... 접을까? 5분 고민했지만,

착한 고수님이 정기선이란걸 알려줬음

NPC한테 들었던거 같은뎅 그게 이거였다니.. (엔피씨 개객끼...)

여전히 길치에서는 못 벗어났고 지도는 너무 복잡하지만

새싹이는 오늘도 열렙하러 갑니다~

로아에 친절하신 분들 많은거 같아요~

댓글 9

  • images
    2022.07.18 03:37 (UTC+0)
    첨부터 잘하는 사람은 없습니다 하나하나 알아가며 내실도 쌓고 레이드기믹도 배워가며 ...당신을 응원합니다
  • images
    작성자 2022.07.18 03:42 (UTC+0)
    감사합니다 ^^*
  • images
    2022.07.18 06:10 (UTC+0)
    /격려
  • images
    작성자 2022.07.18 07:22 (UTC+0)
    격려받고 화이팅하겠습니다~^^
  • images
    2022.07.18 12:19 (UTC+0)
    아니 알려준 NPC가 왜 개객끠에요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아 죨귀다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
  • images
    작성자 2022.07.18 12:20 (UTC+0)
    NPC가 어따 써먹는지는 안알려주더라구요...ㅠㅠ
  • images
    2022.07.22 04:10 (UTC+0)
    졸귀!!! 즐겁게 게임하십시오!!!!
  • images
    2022.07.23 17:17 (UTC+0)
    모코코니까 이해합니다 
  • images
    2022.07.25 11:25 (UTC+0)
    로아에 알려주시는분들 많아서 너무 좋아요

자유게시판의 글

STOVE 추천 컨텐츠