셀피 - 사계절

암사리와 실리니의 사계절 [1]

  • 쿰쿰뿅
  • 2020.05.14 12:24 (UTC+0)
  • 조회수 166

안녕하세요.

이번 공모전이 열려서 엄청 사진을 많이 찍긴 했는데

이 글을 쓰기 직전까지 고민을 많이 했어요 ㅠ.ㅠ

지금까지 엄청난 금손님들의... 셀피 사진을 보니 구도, 색감 이런게 장난이 아니셔서 

그치만 여러 섬 돌아다니기도 했고 추억이기도 해서 재미삼아 올려봅니다

저화질이지만.. 봐주셔서 감사해요!

추가로 왜 분야미션이 4장인거죠!!! 저는 사실 10장씩 올리고 싶었어요!!!!!!


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



전체적인 컨셉은 암사리와 실리니의 사계절 추억입니다.



[봄]

장소 : 로헨델 유리연꽃 호수

제목 : 피크닉

봄하면 피크닉! 암사리와 실리니는 피크닉을 갔다가 추억을 남기고자 사진을 찍기로 했습니다. 

삼각대를 앞에다 두고 타이머를 맞춰두고 암사리가 우다다다 실리니 옆으로 달려가는 찰나의 순간이에요.


하나. 둘. 셋. "찰칵"




[여름]

장소 : 작은 행운의 섬

제목 : 휴가

서로 일에 찌든 암사리와 실리니는 아무도 없는 무인도로 휴가를 왔어요.

아무도 없는 섬에서 바다 바람을 느끼고 파도소리를 들으면서 서로가 기대고 앉아 쉬는게 바로 힐링여행이에요


철썩. 철썩




[가을]

장소 : 해바라기 섬

제목 : 노을

가을하늘에 정말 잘 어울리는 해바라기 속에서 춤추며 즐기고 있는 순간이에요.

노을 지는 가을 저녁 해바라기 속에서 서로가 행복한듯 웃고 있는 암사리와 실리니입니다.


^.^




[겨울]

장소 : 혹한의 안식처

제목 : 눈보라

겨울답게 눈보라가 휘날리고 있는데 암사리는 무슨 자신감인지 아주 춥게 옷을 입고 있어요.

실리니가 따뜻하게 입으라고 나름 설교중에 있습니다만 들은척도 안하는 우리 패셔니스타 암사리에요.


야 따뜻하게 입어




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.

댓글 1

  • images
    2020.05.20 02:51 (UTC+0)

셀피 - 사계절의 글

STOVE 추천 컨텐츠